본문 바로가기
기타등등

제주도 간다, 올레길 걸으러

by mindfree 2010. 3. 13.
아시아나항공 마일리지로 제주도 왕복 항공권을 구입했다. 내가 지불한 돈은 약 21,000원. 공항이용료 및 기타등등을 위한 금액이다. 2002년 겨울 유럽 배낭여행을 갈 때 공항에서 표를 발권하며 스타 얼라이언스에 가입했는데 그 마일리지가 이렇게 유용하게 쓰일 줄은 몰랐다. 그 땐 스타 얼라이언스가 뭔지도 모르고, 마일리지가 어떻게 쓰이는지도 몰랐는데.


올레길은 15코스. 4월 중에 전체 코스를 걸어볼까 한다. 한 코스는 대개 14~20Km 정도. 군복무 이후론 이렇게 먼 거리를 걸어본 적이 없어 살짝 걱정이 되긴 한다. 내가 그 거리를 한 번에 걸을 수 있을까. 내 체력은 국민약골 이윤석에 버금가는데 말이지.

암튼, 제주도는 처음 가보는데도, 올레길을 걷는 것 외에 다른 관광지는 아예 생각도 하지 않고 있다. 산티아고를 다녀온 여행기를 보고 도보여행을 해봐야겠다는 생각을 한 뒤 몇 달만에 정말로 하게 된 셈이다. 홀로 하는 여행은 외롭지만, 그만큼 자유롭다. 요즘 내 머리를 꽉 채우고 있는 나 자신에 대한 회의가 제주도에 다녀온다고, 보름간 도보여행을 한다고 사라지지 않는다는 것 쯤은 안다. 그래도, 그 회의를 그대로 가지고 다시 서울로 올라온다 하더라도, 이 여행이 조금의, 아주 조금의 변화라도 가져올 수 있으면 좋겠다.

'기타등등'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저는 지금 올레길을 여행중입니다  (2) 2010.04.13
진짜 원조 안동찜닭집은 어디?  (2) 2010.04.04
제주도 간다, 올레길 걸으러  (4) 2010.03.13
생명보험사의 전화  (0) 2010.03.09
묘한 꿈을 꾸다  (0) 2010.03.08
아이폰 스피커 구입  (4) 2010.01.22

댓글4

  • 양파 2010.03.17 18:26

    오호..4월이네요? 혼자 가시나요? 같이 갈까요? 시간도 많은디... ㅋㅋ
    답글

    • Favicon of http://www.thinkofweb.net BlogIcon mindfree 2010.03.18 05:37

      어이쿠, 제 블로그엔 어쩐 일로. ^^; 아무래도 양파님은 보름간은 무리일테고(가정이 있으신 분이니) 중간에 일정 잘 맞춰서 며칠 같이 걸으시면 좋겠네요.

  • 양파 2010.03.18 16:12

    흠 보름간을 걸으시는거예요? 흠 그럼 쉽게 갈 수 없고, 좀 더 구체적인 시간활용계획과 가능성을 고민해봐야 겠네요. ㅋㅋ 올레 자전거 길은 없나 싶어요. 전 자전거 전문인지라.ㅋㅋ 암튼 그전에 만나면 좀 더 자세한 얘기를 해 BoA요~
    답글